배달말을 가꾸는 겨레사랑 터

우리 말  우리 얼


우리 주장

  

우리말 사랑꾼 발표문 공동대표


깨끗한 겨레말 노래

1  우리말 살리기 운동의 목표

3  2011년 ‘우리말 사랑꾼5’ 뽑아


특집Ⅰ. 우리말 지킴이와 헤살꾼 뽑기 11년 마무리

  

10  우리말 헤살꾼 심판은 끝난 것이 아니다. 이대로


특집Ⅱ. 우리말 끝까지 살아남을까

26 언어가 사라진다

28 2030년 한국어가 사라진다? 백화현

31 간판 속 우리말이 사라지고 있다 윤홍은

34 [사라져가는 것들] 사라져 가는 우리말 권미영

38 “100년 후 과연 한국어는 살아남을까?” 정윤하 

40 한글, 한국어, 한국인이 사라진다. 다음(Daum) 아고라에서

43 한국어, 100년 안에 소멸된다! 박종국

49 21세기 안에 한국어 사라진다. 황석연


우리 살림살이 이야기

52 한자가 우리말하기 교육을 얼마나 짓밟아 놓았나? 박문희

60 포크배럴 장관과 스타일리스트 대통령 김시열

                                                        






신문에서


62  영어이름 없으면 출세 못하나 피용익

64  영어유치원․조기유학... 돈만 버리는 조급증 한겨레신문

66  우즈벡의 한글전도사 허신행 연합뉴스

68  국어에 ‘통 큰’ 투자를 남영신



이야기마당에서


70  도락산 이십리 김오수

71  굴러온 돌이 박힌 돌 빼낸다 석규관


회원 마당


73  우리말을 살리고 빛내주세요 이대로



10년 전 「우리 말 우리 얼」 다시보기


76  쉬운말, 곧은 말, 숨쉬는 말 남기용


알립니다


81  회원소식

82  회원가입 안내/원고 받음

83  회계보고

85  엮은이의 말


표지 책이름 글씨 /  《월인천강지곡》에서 찾아 모음

표지 안쪽 글 /  우리 주장 ∙ 공동대표

1쪽․깨끗한 겨레말 노래 /  우리말 살리기 운동의 목표


우리말우리얼(73호).hwp




더보기



적은이: 한말글 현대사∝ 누리그물 한말글 모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