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말을 가꾸는 겨레사랑 터

우리 말  우리 얼


2006년  2월 ․ 제47호


우리 주장

한글날을 자랑스러운 잔칫날로                                공동대표


깨끗한 겨레말로 쓴 노래

1   비                                                    백  석


건의와 논쟁

4   교육부총리에게 좀 물어봅시다                          이대로

11  교육부는 영어만 가르칠텐가                            남영신

14  영어 조기교육은 공교육을 죽인다                       김영조

19  초등 영어교육 확대는 재고해야 한다                    윤지희


한글날 국경일

21  한글날을 진짜 문화국경일로 만들자                     이대로

31  세종대왕님 기뻐하소서                                     노명환


틀린말 바로잡기

33  틀린말 바로잡기(4)                                     김정섭

46  우리 말과 글을 되살리자                               하현철

53  ‘다인수’가 생활하는 학교?                                  고루살이


쉬운 말 좋은 세상

54  사랑하는 예솔에게(3)                                     노명환

58  말글살이 이야기                                       하현철

62  우리 말의 어제와 오늘과 내일                          김정섭


더불어 사는 세상

72   어둠의 세계와 촛불 하나                                     김조년

78  한자도 우리 글자라는 분들에게                         김수업


겨레말 소식

90  영어 조기 교육                                        신기섭

91  홈쇼핑 ‘영어 끼워 팔기’ 꼴불견                         박대성

93   국어기본법 시행 석 달, 정부서도 왕따                 박주희․조기원

95  국어기본법, 문화관광부도 안 지켜                       임진수

97  일본식 법률․행정용어 버젓                            홍석준

98  한글님, 고생 참 많으십니다                             이정애


회원 소식

100  다사함(김명식) 회원 편지


알립니다

101  회계 보고

101  회원 가입 안내

102  회보 원고 부탁

102  우리말 지킴이와 훼방꾼


꾸미고 나서


우리말우리얼(47호(편집본)).hwp




더보기



적은이: 한말글 현대사∝ 누리그물 한말글 모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