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없는 이들이 다져가는 겨레사랑의 자리

우리말  우리 얼

제 41 호   2004년 8월 5일 

 ◂ 차 례 ▸


백범 김구 선생 부인 최준례 여사 무덤 빗돌 글 ...........................................2

[특집1]  서울시가 잘못하는 일 바로 잡아주기 ............................3  

우리말을 살리기 위한 서울시 특별 감사 청구서와 관련 보도

이명박 시장에게 보낸 건의문   .............................................................

한글 단체 성명서와 관련 글, 언론 보도 .....................................................

[특집2]  17대 국회 우리말 살리기               ............................13

한글날 국경일 제정 건의문 .............................................18

한글날 국경일 지정을 위한 법안 발의 .........................................

이보오,  한글날을 살려 주오                             전택부

17대 국회 의원 한글 이름패 88.3%   ................................................

[회원 글] 

낱말 '먹거리' 시비           김수업

이오덕 선생의 삶             김경희

이오덕의 자연과 사람 이야기 '나무처럼 산처럼2'를 읽고         노명환

서울시가 '서울' 지명을 중국인을 위해 한자로 표기함은 옳지 않다.   중국유학생

빨래틀               남점성

 도로 표지판 글 ‘급 커브’를 ‘굽은 도로’나 ‘된 굽잇길’로 바꾸자.   조상현

두음 법칙을 따져 본다       김용묵  ??                       

외국인을 위한 언어 정책을 강행하는 사람들               이광석

국립국어연구원에 묻는다                김영환

"애도의 뜻을 표하다."는 우리말이 아니다.        최종규

[신문과 방송에 보도된 우리말 소식]

알림


우리말우리얼(41호).hwp




더보기



적은이: 한말글 현대사∝ 누리그물 한말글 모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