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박이말 되새김]들여름달 첫 이레

 

"하늘이 도왔는지 날씨가 참 좋다."


어린이날 맞이 어울림 한마당 잔치가 열리는 날 아침 일찍 배곳에 나온 분들이 하나같이 한 말입니다하늘에는 구름 하나 없고 바람까지 살랑살랑 불었습니다이럴 줄 알았으면 앞생각(계획)을 안 바꾸는 건데 하는 말도 있었습니다.

 

자잘먼지(미세먼지)가 많을지 몰라서 안과 밖으로 나눠 같은 때에 하려던 것을 1-4배해(학년)는 앞낮(오전)에 안에서 하고 5-6배해는 뒤낮(오후)에 밖에서 하기로 바꿨습니다앞낮에 안에서 하는 것은 잘 마무리를 지었는데 낮밥(점심먹을 무렵이 되니 바람이 세졌습니다.

 

활개마당 위에 쳐 두었던 여러 나라 펄럭이(만국기)가 끊어지고 나들문이 자꾸 쓰러졌습니다자잘먼지도 나빠져서 오래 밖에 있는 게 마음에 걸릴 만큼 되었습니다그래도 안 할 수는 없어서 조금 서둘러 하고 놀거리를 줄여서 일찍 마쳤습니다아이들이 마냥 아쉬워해서 마음이 아팠지만 일 없이 잘 끝낼 수 있어서 함께한 모든 사람들이 다 고마웠습니다.

 

자잘먼지에 모래바람까지 불어 흙을 많이 뒤집어 쓰고 이리저리 쫓아 다니느라 몸은 힘이 들었지만 아이들이 즐기는 걸 도울 수 있어서 기뻤습니다.

 

어느새 토박이말을 되새기는 날이 되었습니다그동안 토박이말을 맛보시고 말씀을 해 주시는 분이 많지 않았습니다그런데 요즘에는 어렵다재미있는 말이다알게 해 줘서 고맙다와 같은 글갚음을 해 주시는 분들이 늘었습니다더 많은 분들이 토박이말을 맛보신 느낌생각을 남겨 주시면 더 기운이 날 것 같습니다.^^

 

사흘 동안 이어서 쉬게 될 텐데 식구들과 기쁜 마음으로 오손도손 잘 쉬시길 비손합니다.

 

 

 


[토박이말 되새김]4351_5-1 / ()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4351해 들여름달 나흘 닷날(2018년 5월 4일 금요일ㅂㄷㅁㅈㄱ.

 사)토박이말바라기 들기


 

 

 

<다시 보기>

1)ㅅㄷㅂㄹㅈㄷ-

http://www.baedalmal.kr/wizbbs/b_view.html?i_code=sub1_3&CATEGORY=&PAGE=1&i_id=1584&i_key=&i_value=&i_order=&i_order_exec=&t_code=

 

2)ㅇㄷㅈㄷ-

http://www.baedalmal.kr/wizbbs/b_view.html?i_code=sub1_3&CATEGORY=&PAGE=1&i_id=1585&i_key=&i_value=&i_order=&i_order_exec=&t_code=

 

3)ㅅㄸㅁㄹㅎㄷ-

http://www.baedalmal.kr/wizbbs/b_view.html?i_code=sub1_3&CATEGORY=&PAGE=1&i_id=1586&i_key=&i_value=&i_order=&i_order_exec=&t_code=

 

적은이: 토박이말바라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